SELECT * FROM ds_raw_4 WHERE 1 AND nIntNum='419' ORDER BY nNum ASC LIMIT 0, 500 † 대한예수교장로회 대신총회 홈페이지 방문을 환영합니다.†

  • 회원가입하기아이디 비밀번호 찾기
HOME 법규집 총회헌법
4. 신앙고백 - 제 19 장 하나님의 율법에 관하여
 

제 19 장   하나님의 율법에 관하여

1.  하나님은 아담에게 행위계약인 법을 주셨는데, 이 법으로 말미암아 하나님은 아담과 그의 모든 후손을 개별적이고,
     전적이고, 엄밀하고, 영구한, 순종의 의무를 지워주셨으며, 사람이 그 법을 완수하면 생명을 주시기로 약속 하셨고,
     그것을 범할 때 사망으로 보응한다고 엄하게 경고하시고, 아담에게 이 법을 지킬 수 있는 능력과 재능을 부여해  주셨다.(1)
      (1) 창 1:26,27; 2:17; 롬 2:14,15; 10:5; 5:12,19; 갈 3:10,12;
           전 7:29; 욥 28:28.

2.  아담이 타락한 후에 이 법은 의에 관한 완전한 표준으로 계속해서 존속하게 되었는데, 그것은 하나님에 의하여,  시내 산에서 
    십계명으로 선포되어, 두 돌비에 새겨졌다.(1)
    첫 네 계명은 하나님에게 대한 우리의 의무를, 나머지  여섯 계명은 사람에 대한 우리의 의무를 포함하고 있다.(2)
      (1) 약 1:25; 2:8,10-12; 롬 13:8,9; 신 5:32; 10:4; 출 34:1;
           롬 3:19
      (2) 마 22:37∼40; 출 20:3∼18.

3.  보통 도덕적 율법이라고 하는 이 법외에 하나님께서 미성년의 교회인 이스라엘 백성에게 의식적 율법을 주시기를
     기뻐하셨다.  그것은 다음 몇 가지 예표적 규례들을 포함하고 있다.   더러는 예배에 관한 것인데, 그리스도, 그의
     은혜, 행적, 고난, 그리고 축복을 예표하는 것이며,(1) 더러는 도덕적 의무에 관한 여러 가지 교훈을 제시하고 있다.(2)
     모든 의식에 관한 법은 이제 신약시대에는 폐지되었다.(3)
      (1) 히 9:1∼28; 10:1; 갈 4:1∼3; 골 2:17
      (2) 고전 5:7; 고후 6:17; 유1:23
      (3) 골 2:14,16,17; 단 9:27; 엡 2:15,16.

4.  하나님은 정치 조직체로서의 그들에게 또한 여러 가지 재판법들을 정해 주셨는데, 그것은 그 백성의 국가와 더불어
     끝이 났으며, 그 일반적 원칙의 적용이 요구하는 이상으로는 아무 것도 의무로 지우지 않는다.(1)
      (1) 출 21장; 22:1-29; 창 49:10; 벧전 2:13,14; 마 5:17,38,
             39; 고전 9:8-10.

5.  도덕적 율법은 의롭다 하심을 받은 사람이나 그밖에 다른 사람들도 다 영원히 그것에 순종하도록 의무화했다.(1) 그것
     은 그 안에 포함된 내용 때문만이 아니라 그것을 주신 창조주 하나님의 권위 때문에도 그렇다.(2) 그리스도는 복음
     안에서 이 의무를 조금도 폐지하지 아니하시고 도리어 크게 강화하셨다.(3)
      (1) 롬 13:8-10; 엡 6:2; 요일 2:3,4,7,8; 롬 3:31; 6:15
      (2) 약 2:10,11; 롬 3:19
      (3) 마 5:17-19; 약 2:8; 롬 3:31.

6.  참 신자는 행위계약으로서의 율법 아래 있는 것이 아니어서, 그것으로 말미암아 의롭다 함을 받거나 저주를 받는 것은
     아니라 할지라도,(1) 그 법은 그들 자신들에게나 다른 사람들에게 크게 유익하다.  그것은 생활의 원리로써 하나님의
     뜻과 또한 그들의 의무를 알게 해주며, 합당하게 걷도록 그들을 인도하고 의무를 부여 하셨으며,(2) 그들의 본성과
     마음과 생활 속에 있는 죄의 심한 오염을 발견하게 한다.(3)
     따라서 그들은 법에 의해 자신을 반성해서 죄를 더욱 깨닫고, 죄 때문에 겸손하게 되고, 죄를 미워하게 되며,(4) 그들이
     그리스도를 소유할 필요성과 그의 완전한 순종에 대하여 분명한 이해를 가지게 된다.(5) 이와 같이 법은 중생한 자들
     에게도 죄를 금하고 있으므로 그들의 부패성을 제어하는 데 유용하다.(6) 그리고, 법의 경고는 그들이 법의 저주로
     부터 해방되었을지라도 그들이 범죄하면 당연히 받을 바가 무엇이며,  죄 때문에 이 생에서 어떠한 고통을 기대해야
     할지를 보여 주는데 이바지한다.(7)  그와 마찬가지로 그 법의 약속들은 그들에게 순종에 대한 하나님의 인정을 보여
     주며, 행위계약인 율법으로 말미암아 그들에게 당연한 일로서가 아니라, 이것을 성취할 때, 어떠한 축복을 기대할
     수 있는가를 보여준다.(8)
     그러나 그것은 행위계약인 율법을 지켰다고 해서 그들에게 주어지는 것은 아니다.(9)  마찬가지로, 법이 선을 권하고
     악을 금하고 있기 때문에, 사람이 선을 행하고 악을 제지한다고 해서 그것이 곧 그가 은혜 아래 있지 않고 법 아래
     있다는 증거는 될 수 없다.(10)
      (1) 롬 6:14; 8:1; 갈 2:16; 3:13; 4:4,5; 행 13:39
      (2) 롬 7:12,22,25; 시 119:4∼6; 고전 7:19; 갈 5:14,16,18∼23
      (3) 롬 7:7; 3:20
      (4) 약 1:23∼25; 롬 7:9,14,24
      (5) 갈 3:24; 롬 7:24,25; 8:3,4
      (6) 약 2:11; 시 119:101,104,128
      (7) 스 9:13,14; 시 89:30∼34
      (8) 레 26:1∼14; 고후 6:16; 엡 6:2,3; 시 37:11; 마 5:5;
           시 19:11
      (9) 갈 2:16; 눅 17:10


목록